2019.09.30 10:33

자연의 청소부

조회 수 4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자연의 청소부

 

 

하나님께서 이 지구상에 훌륭한 청소부를 두셔서 균형을 유지하고 있음을 아십니까? 우리 주위에 있는 갖가지 동식물은 낳고 죽기를 계속합니다. 그런데 만일 죽어버린 식물이나 동물을 깨끗이 청소해 두지 않으면 나뭇가지, 동물의 시체들이 산더미같이 쌓여 이 땅은 곧 계속해서 생명체가 살아갈 수 없는 죽음의 땅으로 변하고 말 것입니다.

 

하나님은 이 자연을 경제적으로 관리하시기 위하여 곳곳에 다양한 형태의 청소부를 고용하고 계십니다. 한번 그 청소부들의 이름을 이야기해 주시겠어요?... 우리가 보기에는 쓸모없는 것 같고, 하찮아 보이는 수많은 박테리아, 곰팡이, 썩은 고기를 먹는 딱정벌레를 비롯해, 독수리, 하이에나 등이 바로 그런 것들입니다. 특히 박테리아나 곰팡이류는 이 일에 가장 큰 공헌을 하고 있는 셈인데, 죽어버린 것은 무엇이든 분해하여 가장 기본적인 화학물질로 변화시켜서 또다시 푸른 식물들이 먹고 성장할 수 있도록 만들어 놓습니다. 대부분의 곰팡이들은 나무의 딱딱한 부분들까지도 재빨리 분해시키는 강력한 효소를 가지고 있습니다. 그들의 노력으로 토양은 부드러워지고 풍부한 영양가를 지니게 되어 푸르고 푸른 풀과 나무들이 자라날 수 있도록 만들어줍니다.

 

하얀 딱정벌레라고 불리는 곤충도 아주 충실한 하나님의 청소부입니다. 주로 밤에 활동하는 이 곤충은 죽어버린 작은 동물들을 땅 속에 묻어놓고 자신과 새끼들의 먹이로 삼고 있는데 그 충실한 활동 때문에 죽은 동물들의 지독한 냄새가 땅에서 퍼져 나오지 못하게 되며, 흉측한 시체 또한 눈에 띄지 않도록 된 것입니다.

 

혹시, 어릴 때 재래식(푸세식) 화장실을 사용해 본 적이 있나요?^^ 그곳에서 친근하게(?^^*) 자주 만나게 되는 게 있는데 그게 뭔지 한번 맞춰보세요.

 

어릴 때 늘 지저분하게만 생각했던 금파리도 청소부입니다. 고기에 모여드는 금파리를 보면서 하나님은 왜 저렇게 아무런 쓸모도 없는 파리를 만들어 놓으셨을까하는 의심을 가진 적이 있었죠. 알고 보니, 능숙한 청소부로 손꼽힙니다. 이 금파리의 구더기들은 곧 청소하지 않으면 이 자연의 아름다운 것을 지저분하게 할 야생에서 사는 죽은 말이나 소 등의 시체를 처리해 줍니다. 수천마리의 금파리의 구더기는 썩어가는 시체에 살면서 그 시체를 깨끗이 처치해 주고 있는데, 이 구더기는 단지 액체로 된 음식만 섭취하므로 죽은 시체를 재빨리 용해시켜 자연을 아름답게 가꾸는 역할을 하게 됩니다.

 

하나님은 이 자연을 살기 좋은 곳으로 유지시키실 훌륭한 계획을 갖고 계셔서 충실한 청소부들을 창조하심으로 모든 만물이 완벽하게 유지되도록 주관하고 계십니다. 왜 하나님은 우리가 볼 때 아무 쓸모가 없어 보이는 곤충과 동물들을 만드셨을까요? 그것은 인간이 살아가는 이 지구의 균형을 이루시기 위함입니다. 개미핥기는 개미를, 올빼미는 쥐를, 새와 거미는 곤충을, 무당벌레는 진딧물을 잡아먹도록 이미 계획되어 있었습니다. 이러한 기막힌 자연의 자체 조절 기구는 이 모든 일의 배후에 한 놀라운 총괄 지휘자가 있음을 보여줍니다.

 

전도서의 기자는 817절에서 이렇게 고백합니다. “하나님의 모든 행사를 살펴보니 해 아래서 하시는 일을 사람이 능히 깨달을 수 없도다. 사람이 아무리 애써 궁구할지라도 능히 깨닫지 못하나니 비록 지혜자가 아노라 할지라도 능히 깨닫지 못하리로다.”

 

그 총괄 지휘자 되시는 하나님이 바로 우리의 아버지이십니다. 그 하나님이 우리를 이 땅에서 썩어져 가는 곳에 소금으로, 어두워져 가는 곳에 빛으로 삼으셔서 지저분한 곳을 깨끗이 하시려는 청소부로 부르셨습니다.(원동연박사 글)

 

*창조퀴즈

 

하나님께서 인간이 살아가는 지구의 환경을 아름답게 유지하기 위해서 많은 청소부들을 고용하셨는데요, 그 중에서 우리가 푸세식 화장실에서 친근하게 접하게 되는 것은 무엇일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8 흔적기관 (Vestiges) honey 2020.03.30 3
77 공룡도 하나님이 만드셨을까?(3) honey 2020.03.01 23
76 공룡도 하나님이 만드셨을까?(2) honey 2020.03.01 3
75 공룡도 하나님이 만드셨을까?(1) honey 2019.12.26 71
74 가지나방 이야기 honey 2019.12.04 31
73 시조새 이야기 honey 2019.11.01 765
» 자연의 청소부 honey 2019.09.30 42
71 제왕나비의 대변신 honey 2019.08.27 33
70 사람은 누구와 닮았는가? honey 2019.07.18 26
69 결혼단상 honey 2019.06.22 42
68 단풍의 비밀 honey 2016.08.04 422
67 닭이 먼저냐 달걀이 먼저냐 honey 2015.01.21 952
66 파마 좋아하세요? honey 2014.08.26 1197
65 숨을 쉬어라 - 허파 honey 2014.07.29 1421
64 심장의 교훈 honey 2014.05.28 1663
63 콩 심으면 콩 난다! honey 2014.05.14 1346
62 동물들의 세계여행 honey 2014.05.08 1485
61 새들의 여행 honey 2014.05.03 1554
60 설계된 별 지구 honey 2014.04.29 1685
59 UFO는 있는가? honey 2014.04.29 223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 4 Next
/ 4
CLOSE